• 아시아투데이 로고
‘99억의 여자’ 오나라 “이지훈과 나이 차이? 전혀 느껴지지 않아”

‘99억의 여자’ 오나라 “이지훈과 나이 차이? 전혀 느껴지지 않아”

기사승인 2019. 12. 03. 15: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99억의 여자' 이지훈, 오나라 /사진=KBS

 '99억의 여자' 오나라와 이지훈이 나이 차이를 못 느끼고 호흡을 맞추고 있다고 밝혔다.


3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호텔서울에서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극본 한지훈, 연출 김영조) 제작발표회가 열려 조여정, 김강우, 정웅인, 오나라, 이지훈, 한지훈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서연(조여정)에게 복수를 다짐하는 윤희주 역의 오나라는 "너무 멋진 이지훈이 함께 한다고 해서 너무나 기뻤다. 현장에서는 나이 차이가 전혀 느껴지지 않는다"고 말했다. 실제 오나라와 이지훈은 14살 차이가 난다.


오나라는 "현장에서 소통이 잘 되는 커플이다. 신이 끝날 때마다 서로 확인을 한다"며 "또 이지훈 씨가 '누나랑 연기해서 너무나 좋다'고 말해줄 때 너무나 감동이었다. 호흡이 척척 잘 맞고 있다"고 자랑했다.


서연의 남편 이재훈 역의 이지훈 역시 "오나라 선배님과 전혀 나이 차이가 느껴지지 않는다"고 화답했다.


한편 '99억의 여자'는 99억을 손에 쥔 정서연(조여정)이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개와 늑대의 시간'을 쓴 한지훈 작가와 '신데렐라 언니' '오 마이 금비' 등은 연출한 김영조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오는 4일 오후 10시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