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2021학년도 취학통지서 12월1일부터 온라인으로 확인하세요”

서울시 “2021학년도 취학통지서 12월1일부터 온라인으로 확인하세요”

기사승인 2020. 11. 29. 14: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2월 1~14일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
온라인제출 서비스 미이용 학부모엔,
15~20일 인편·우편으로 전달 예정
[포토]초등학교 온라인 수업 실시
서울시가 내달 1일부터 2021학년도 초등학교 취학아동을 대상으로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를 실시한다./아시아투데이DB
서울시는 내달 1일부터 2021학년도 초등학교 취학아동을 대상으로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2021학년도 초등학교 취학 대상은 2014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 사이에 출생한 아동이다.

서울시가 제공하는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는 2021학년도 취학예정 아동의 취학통지서를 인터넷으로 확인한 후 해당 초등학교에 온라인으로 제출하는 서비스다.

서울에 거주하는 취학아동의 보호자인 세대주, 부모, 조부모 등이 이용 가능하며 12월 1일부터 14일까지 서울시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공인인증서를 통해 본인 확인을 받은 후 이용할 수 있다.

2017학년도부터 시행된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는 취학할 초등학교, 예비소집일시 등이 기재된 취학통지서를 인터넷으로 확인 후 출력없이 해당 초등학교에 온라인으로 제출하는 서비스다.

온라인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취학아동 보호자는 온라인 서비스 기간이 끝나면 해당 동주민센터 직원이나 통장 등을 통해 12월 20일까지 취학통지서를 인편 또는 우편으로 전달받게 되며, 전달받은 취학통지서는 지정된 초등학교 예비소집 참석 시 제출하면 된다.

곽종빈 서울시 자치행정과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인해 취학통지서 전달을 위한 외부인의 가정방문이 꺼려지는 환경에서 안전하게 비대면 방식의 취학통지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이므로, 서울시 취학아동 학부모들의 많은 이용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