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해안 더비’에서 멀티골 김승대, 19라운드 MVP 선정

‘동해안 더비’에서 멀티골 김승대, 19라운드 MVP 선정

기사승인 2022. 07. 05. 11: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000983867_001_20220705102302683
김승대. /연합
흥행 매치 ‘동해안 더비’에서 멀티 골을 넣으며 활약한 김승대(포항)가 지난 주말 프로축구 K리그1에서 가장 잘한 선수로 공인받았다.

5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은 김승대를 하나원큐 K리그1 2022 19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김승대는 지난 2일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울산 현대와 경기에서 혼자 2골을 넣으며 포항 스틸러스의 2-0 완승을 이끌었다.

김승대는 전반 15분 고영준이 오른쪽에서 내준 패스를 논스톱 슈팅으로 마무리해 결승골을 넣었다. 이어 후반 8분에는 허용준의 크로스를 다이빙 헤더로 연결했다. 이날 득점은 김승대의 올 시즌 1·2호 골이었다.

이밖에 연맹은 라이벌 울산을 완파한 포항을 19라운드 베스트 팀으로 선정했고 라운드 베스트 매치로는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제주 유나이티드와 FC서울의 경기가 뽑혔다.

K리그2(2부 리그) 24라운드 MVP로는 안산 그리너스와 경기에서 2골 1도움을 올려 FC안양의 4-1 승리에 앞장선 안드리고가 영예를 안았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