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동관 방통위원장, 사의 표명…탄핵안 처리 무산 가능성

이동관 방통위원장, 사의 표명…탄핵안 처리 무산 가능성

기사승인 2023. 12. 01. 09: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의 표명한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이동관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노란봉투법'과 방송3법에 대한 재의요구안 등을 처리하기 위해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임시 국무회의에 입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이 국회 탄핵안 처리를 앞두고 1일 사의를 표명했다.

이 위원장은 윤석열 대통령에게 전날 늦게 직접 자진 사퇴의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이 위원장은 주요 업무 처리에서 차질이 생긴 데다, 탄핵안이 통과되면 수개월간 직무 정지로 방통위 업무 처리가 어려워질 것을 우려해 사의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이 위원장의 탄핵안 통과를 계획했는데, 이 위원장이 스스로 물러나면서 무산될 가능성이 커졌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