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S산전 ‘LS일렉트릭’으로 사명 변경

LS산전 ‘LS일렉트릭’으로 사명 변경

기사승인 2020. 02. 27. 11: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00227093254
LS산전은 사명을 ‘LS일렉트릭’으로 변경한다고 27일 밝혔다.

다음 달 24일 경기 안양시 LS타워에서 열리는 제46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사명 변경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LS산전은 1983년 금성산전 때부터 사명에 넣어온 ‘산전’(산업용 전기)을 처음으로 빼는 것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는 전략을 반영하는 취지다.

LS산전 측은 “직류솔루션, 스마트에너지 등 전기 에너지와 관련한 다양한 사업을 이미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 세계 시장에서 강력하게 사업 확장을 할 계획이라 이를 포괄할 새 사명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바꾸게 됐다”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