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달청, ‘9월 벤처나라 상품’신규 81개사, 101개 상품 선정 지원

조달청, ‘9월 벤처나라 상품’신규 81개사, 101개 상품 선정 지원

기사승인 2020. 09. 28. 13: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경 조달청5-5
대전 이상선 기자= 조달청은 9월 벤처나라 상품으로 81개사, 101개 상품을 신규 지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조달청은 올해부터 벤처·창업기업 지원을 위해 벤처나라 상품 지정을 확대해 매월 실시하고 있다. 9월에는 벤처나라 업무협약을 체결한 광역자치단체 등 29개 기관의 추천을 받아 기술·품질심사를 거쳐 지정했다.

이번 심사에서는 ‘열화상 이중화 카메라’, ‘공기정화 엘이디 실내조명등’, ‘맨홀덮개 분리장치’, ‘조립구조 형태의 목재테크’ 등 융복합·신기술 상품 등이 선정됐다.

지정된 상품은 벤처·창업기업 전용몰인 ‘벤처나라’에 등록해 우수조달물품 지정시 가점부여, 교육 및 홍보 등 판로확대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벤처나라 등록기업은 지난 7월 SGI서울보증과 체결한 협약을 통해 이행보증보험 등 2년간 5억원 한도에서 무담보 보증보험도 제공받을 수 있다.

백명기 조달청 차장은 “앞으로 벤처·창업기업들이 개발한 신기술, 융복합 상품들이 벤처나라를 발판삼아 조달시장에 많이 진출하고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조달시장에도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6년 10월 출범한 벤처나라는 올해 8월말 기준 1465개사 9900개 상품이 등록돼, 2017년(54억원), 2018년(128억원), 2019년(490억원), 올해 8월 기준(418억원)으로 총 1090억원이 거래되는 시장으로 성장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