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돈 의왕시장 “내년 계획된 현안사업 차질없이 추진해 행복도시로 도약”

기사승인 2021. 12. 02. 16: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사진)김상돈 의왕시장, 시정연설(1)
김상돈 시장이 제281회 의왕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내년도 시정운영방향을 밝히고 있다. /제공=의왕시
의왕 엄명수 기자 = “공정과 투명, 대화와 타협의 시정철학을 바탕으로 중견자족도시로 한차원 높게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겠습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지난 1일 제281회 의왕시의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시정운영방향을 제시했다.

먼저 김 시장은 “방역 최일선에서 구슬땀을 흘리신 민·관 의료진과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위기 극복에 힘을 모아주신 16만 의왕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올린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시정 연설문을 통해 “내년 일반회계는 4672억원, 특별회계는 공기업 특별회계를 포함해 890억원”이라며 “일반회계 세입부문에서는 지방세와 세외수입, 지방교부세가 올해보다 17.3% 증가한 2276억원, 국·도비 보조금은 올해보다 7.3% 증가한 1525억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2021년도 편성 예산은 사회복지 분야 1898억원, 교통 물류분야 410억원, 환경분야 340억원, 국토지역개발분야 176억원, 문화관광분야 195억원, 보건분야 165억원, 교육분야 125억원 등으로 편성했다”고 설명했다.

김상돈 시장은 “내년에도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유지하며 계획된 현안사업들을 빠짐없이 추진해 미래를 선도하는 행복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2022년도 예산안은 오는 7일부터 16일까지 시의회의 심사를 거친 후, 17일 본회의에서 의결·확정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