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휘발유·경유 가격 계속 상승세…다음주부터 상승세 꺾일 듯

휘발유·경유 가격 계속 상승세…다음주부터 상승세 꺾일 듯

기사승인 2022. 07. 02. 08: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8주 연속으로 국내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계속 오르고 있다.

2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6월 마지막주인 26일~30일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가는 그 전 주보다 21.9원 오른 리터(L)당 2137.7원을 기록했다.

지난 5월부터 유류세 인하율이 30%로 확대되면서 5월 첫째주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44.2원 내렸지만 그 이후 계속 상승세다.

국내 휘발유 가격은 6월 11일 최고치를 기록한 후 계속 오르고 있다.

국내서 휘발유 가격이 최고 높은 곳은 제주다. 제주 지역의 이번주 휘발유 평균 가격은 리터당 2207.4원이다.

업체별로는 GS칼텍스 주유소가 리터당 평균 2146.2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가 2118.4원으로 저렴했다.

이번주 경유의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31.1원 오른 리터당 2158.2원이다.

업계선 유류세 인하 조치가 실제 주유소의 판매가에 반영될되기까지 시간이 소요되는 만큼 다음주부터는 하락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국내 수입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는 지난주보다 4.8달러 오른 배럴당 112.7달러를 기록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