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육군발전협회, KADEX(국제방위산업전)로 새출발

육군발전협회, KADEX(국제방위산업전)로 새출발

기사승인 2023. 11. 23.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한민국 육군발전협회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최대 지상무기전시회 KADEX 2024 (대한민국 국제방위산업전)가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KADEX 2024는 지난 10년 동안 DX KOREA를 주최했던 대한민국 육군발전협회(회장 권오성)가 나날이 높아지는 K-방산 위상에 부합하는 글로벌 방산전시 회로 발전하기 위해 24년도부터는「KADEX 2024 (대한민국 국제방위산업전)」라는 명칭으로 새롭게 시작한다. 내년 9월 25~29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를 예고했다.

「KADEX 2024 (대한민국 국제방위산업전」는 높아진 K-방산의 위상속에 역대 최대인 500개사 1600부스 규모로 개최하여 관련 분야별 혁신 기업들이 방위산업의 첨단기술과 최신 트렌드를 선보인다. 

전시장은 무기체계와 전력지원체계를 통합하여 전장기능별로 구성한다. △지휘통제관/정보관 △기동관 △화력관 △방호관 △우주항공관 △지원관 △미래관으로 구성하여 전장기능별로 함께 전시하여 바이어들에게 최적의 관람 동선을 제공한다. 

k-방산을 선도하는 무기체계부터 국방혁신 4.0을 성공적으로 달성할 수 있는 미래 핵심기술 (로봇, AI, 3D프린팅, 사이버, 자율 등) 기업들이 적극 참가하여 군 관계자들과 민수분야의 우수기술 국방적용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주최사인 육군협회는 “정부에서 미래 핵심기술 개발예산을 27년 1.5조 원까지 확대할뿐만 아니라 R&D 예산(5.1조원)과 VR/AR 등 국방정보화 프로그램(약 8.000억원) 예산을 확대 편성중이다. 이번 「KADEX 2024 (대한민국 국제방위산업전)」을 통해 미래 전장을 주도할 과학기술 강군 건설을 위한 기반 구축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병들의 복지를 향상시킬 수 있는 기업들도 참가한다. 장병 선호 충족에 최적화된‘급식’인프라부터 군 의료체계, 노후/협소한 병영생활관ㆍ관사ㆍ간부숙소 개선 등 MZ세대 기대 수준과 국민 눈높이에 맞춰 장병 의식주를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장을 구성할 예정이다. 

방위사업 관련 기관들도 참가하여 방위산업 진출 희망 기업과 1:1 컨설팅을 통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한다.   

현재 추진중인 정책관련 컨설팅 (민/군 기술 이전사업, 방위산업 강소기업 육성사업, 인공지능 기반체계 발전 등)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방위산업 발전을 위한 민‧관‧군의 협력 및 소통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참모총장, 교육사령관, 군수사령관 등 최상위 직책자 포함 육군 전 구성원이 참가하는 전문포럼도 개최한다. 

초급간부 획득, 병력부족 등 현재 직면하고 있는 육군 현안과 더불어 AI 과학기술 강군육성과 미래전력 강화 등 육군 핵심정책을 참모총장, 교육사령관, 병과 학교장 등이 직접 발표하고 육군 전 구성원이 참가하여 발전방향을 논의한다. 

육군협회는 “육군 전 구성원이 참가하는 포럼과 전시회의 연계로 포럼에 참가한 주요 정책결정자들이 전시장을 방문함으로써 참가기업의 우수기술을 직접 확인하고 군에 도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K-방산에 대한 높아진 관심에 따라 해외 50개국의 VIP를 초청하여 역대 최대규모의 상담회를 개최한다. 1:1 매칭프로그램을 통한 공식대표단과의 구매상담회와 해외 글로벌 기업과의 비즈니스 데이를 개최하여 방산수출을 희망하는 기업들에게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육군협회는 “지난 10월 개최된 미국 최대 규모의 지상무기 전시회(AUSA)에 참가하여 미 육군협회와 KADEX 업무추진을 위한 MOU를 체결하여 미 육군과의 협조체계를 구축했을 뿐 아니라 해외 글로벌 방산기업과 미팅을 통해 KADEX 2024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라고 밝혔다.

「KADEX 2024 (대한민국국제방위산업전」는 육군이 중심이 되고, 육군의 비전을 제시해 K방산을 홍보하고, 이로부터 창출되는 가치를 육군에 환원할 수 있는 플랫폼이자 ▲대한민국 육군 발전을 도모하고 ▲아시아 최대 방산수출 플랫폼으로 도약하며 ▲글로벌 방산기업과의 네트워킹을 구축하고 ▲ 군과 기업과의 비즈니스 장을 제공할 수 있는 글로벌 방산전회이다. 

참가신청은 KADEX 홈페이지에서 직접 진행되며 조기신청 참가사에게는 참가비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