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통령실 “부산 유치 응원해 주신 국민 여러분께 위로와 감사”

대통령실 “부산 유치 응원해 주신 국민 여러분께 위로와 감사”

기사승인 2023. 11. 29. 02: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30 세계박람회 투표 결과…사우디 119표·한국 29표
28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외곽 팔레 데 콩그레에서 열린 제173차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에서 2030년 세계박람회 개최지 선정 투표결과가 프레스센터 모니터에 표시되고 있다. 1차 투표 결과 사우디 119표, 한국 29표, 로마 17표로 한국은 엑스포 유치에 실패했다. /연합뉴스
대통령실은 29일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가 무산된 것과 관련해 "밤늦게까지 결과를 기다리고 부산 유치를 응원해 주신 부산 시민과 국민 여러분께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김은혜 홍보수석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민관이 원팀으로 치열하게 노력했지만, 아쉬운 결과를 맞이하였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국제박람회기구(BIE)의 개최지 1차 투표에서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는 총 165표 중 119표를 가져가며 엑스포 유치를 확정했다.

부산은 29표, 이탈리아 로마는 17표를 얻었다.

한국은 윤석열 대통령을 필두로 정재계가 단합해 1년6개월 동안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해 최선을 다해지만 우리보다 1년이나 먼저 엑스포 유치전에 나섰던 사우디의 벽을 넘지 못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