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은혜 잊지 않을게요. 더 어려운 이웃 위해 써주세요”…강서구, 훈훈한 감사편지 화제

“은혜 잊지 않을게요. 더 어려운 이웃 위해 써주세요”…강서구, 훈훈한 감사편지 화제

기사승인 2023. 11. 29. 15: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주민 송씨, 가양3동 주민센터에 감사편지와 성금 10만원 기부
송씨, 편지에 "동주민센터와 희망드림단 덕분에 장애 동생 돌볼 수 있었다"
가양3동 희망드림단, 밑반찬 배달 및 취약계층 안부 확인
강서구 희망드림단 반찬배달 감사편지
강서구 희망드림단 반찬배달 감사편지/강서구
서울 강서구는 지난 24일 이름을 밝히기를 거부한 지역주민 송씨가 가양3동 주민센터에 감사편지와 성금 10만 원을 보내왔다고 29일 전했다.

가양3동 희망드림단을 통해 지난 4월부터 밑반찬을 받고 있던 지역주민의 가족인 송씨는 편지를 통해 "동주민센터와 희망드림단 덕분에 장애가 있는 동생을 돌볼 수 있었다"고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아울러 "그동안 수고해 주신 동주민센터 직원들과 희망드림단 단원들에게 따뜻한 차라도 대접하고 싶다"며 10만원도 함께 전달했다.

동 직원이 현금을 돌려드리려고 하자 송씨는 자신보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기부 의사를 밝혔다.

김의진 가양3동장은 "지난 4월부터 시작한 희망드림단 밑반찬 배달이 어려운 분들에게 작은 도움이 된 거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보내주신 성금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양3동 희망드림단은 지난 4월부터 희망드림찬 사업을 시작해 매월 밑반찬 배달과 함께 취약계층의 안부를 확인하며 고독사 예방과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하고 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