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스위스 IMD “韓 디지털 경쟁력, 전년比 2단계 상승한 6위”

스위스 IMD “韓 디지털 경쟁력, 전년比 2단계 상승한 6위”

기사승인 2023. 11. 30. 08: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세계디지털 경쟁력 평가결과 발표
미래준비도 분야, 64개국 중 1위
디지털플랫폼 정부 민관 협력 선포식
25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대한민국 정부박람회에서 대국민보고대회에서 정부혁신·디지털플랫폼정부 민관 협력 선포식이 열리고 있다./연합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원(IMD)이 발표한 2023년 세계 디지털경쟁력 평가 결과, 우리나라가 평가대상 64개국 중 6위를 기록, 전년대비 2단계가 상승했다고 밝혔다.

IMD는 2017년부터 디지털 기술에 대한 적응력 등에 대해 미래준비도, 기술, 지식 등 3개 분야, 9개 부문, 54개 세부지표를 측정해 국가별 디지털 경쟁력을 평가·발표한다.

국가별로는 지난해 2위였던 미국이 1위를 기록했고, 지난해 1위였던 덴마크가 4위를 차지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는 싱가포르가 3위, 중국은 19위, 일본은 32위를 기록하였다. 우리나라는 전체 순위 6위로 인구 2000만 명 이상인 27개국 중에서는 미국에 이은 2위를 기록하였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미래준비도, 기술, 지식 3대 분야에서 모두 전년 대비 순위가 상승했다. 미래준비도 분야는 64개국 중 1위로, 전년(2위) 대비 1단계 상승했다. 기술 분야는 12위로, 전년(13위) 대비 1단계 상승했다. 지식 분야는 10위로, 전년(16위) 대비 6단계 상승했다.

미래준비도 분야에서 세계화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나타내는 '세계화에 대한 태도'는 7위로, 전년(11위) 대비 4단계 상승했다. '빅데이터 및 분석기술 활용'은 지난해 34위에서 올해 31위로, '공공민간 동반자 관계'는 지난해 46위에서 올해 40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기술 분야는 지적재산권이 지난해 37위에서 올해 28위, 국가신용등급은 지난해 17위에서 올해 16위, 통신기술은 지난해 12위에서 올해 11위, 모바일 광대역통신 가입자는 15위에서 12위로 순위가 올랐다.

지식 분야에서는 인재의 국제 경험이 지난해 59위에서 올해 51위로, 직원 교육은 지난해 34위에서 23위, 교육 및 연구개발 분야의 로봇은 지난해 7위에서 올해 4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