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노시환ㆍ주민규ㆍ이예원 등 ‘동아스포츠대상’ 올해의 선수

노시환ㆍ주민규ㆍ이예원 등 ‘동아스포츠대상’ 올해의 선수

기사승인 2023. 12. 05. 1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구 오세근ㆍ김단비 등 선정
동아스포츠대상. 연합뉴스
왼쪽부터 오세근, 한선수, 김단비, 함정우의 대리 수상자인 아내 강예린, 이예원, 이용훈 스페셜올림픽코리아 회장, 주민규, 노시환, 김연경 대리수상자 이해욱 라이언앳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스포츠동아
야구 노시환과 축구 주민규가 선수들이 직접 뽑은 2023 동아스포츠대상 야구 부문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노시환은 5일 서울 성북구 고려대 백주년기념관에서 열린 2023 동아스포츠대상에서 올해의 선수에 올랐다. 노시환은 구단별 5명씩 총 50명으로 꾸려진 투표인단으로부터 1위(5점) 34표, 2위(3점) 9표, 3위(1점) 2표를 받아 총점 199을 얻었다.

노시환은 올해 정규시즌에서 타율 0.298 31홈런(1위) 101타점(1위) 장타율 0.541(2위) 등을 기록했다.

축구 부문 올해의 선수는 K리그1 울산 현대 공격수인 주민규에게 돌아갔다. 주민규는 구단별 4명씩 총 48명이 참가한 투표에서 1위 23표, 2위 6표를 받아 총점 133점을 받았다. 주민규는 올 시즌 K리그1에서 17골을 넣으며 득점왕에 올랐다. 주민규가 속한 울산은 2연패를 이뤘다.

남자농구에서는 101점(1위 18표·2위 3표·3위 2표)을 받은 오세근(서울 SK), 여자농구108점을 얻은 김단비(우리은행)에게 돌아갔다.

남자배구는 한선수(대한항공)가 1위 20표, 2위 2표, 3위 6표로 총 112점을 얻어 수상자가 됐고 여자배구는 김연경(흥국생명)은 1위 24표, 2위 5표로 총 135점을 획득해 상을 탔다.

골프 부문은 남자 함정우가 총 105점(1위 12표·2위 14표·3위 3표)으로 수상자가 됐고 여자골프는 이예원이 총 136점(1위 24표·2위 2표·3위 1표)으로 첫 수상했다. 국내 발달장애인의 스포츠 및 문화 활동을 후원하는 스페셜올림픽코리아(SOK) 이용훈 회장은 특별상을 받았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