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라,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 수주

㈜한라,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 수주

기사승인 2020. 05. 29.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085억 규모, 지하2층~지상29층, 530가구
올 11월 분양, 2023년 8월 입주 예정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조감도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조감도/제공=㈜한라
㈜한라가 약 1085억원(VAT포함) 규모의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를 수주했다.

㈜한라는 울산우정동지역주택조합에서 발주한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아파트 신축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울산광역시 중구 우정동 274-60번지 일원에 위치하며, 연면적 9만443.67㎡(2만7359평), 지하2층~지상29층, 5개동, 530가구와 부대복리시설 등을 신축할 계획이다. 총 530가구 중 조합원 분량이 440가구, 일반분양분 90가구로 조합원 분량이 약 83%의 비교적 높은 수준으로 사업 추진의 안정성이 보장된다.

2020년 11월 착공 및 분양 예정이며, 34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2023년 8월 입주예정이다.

단지 인근 노후 주택 재개발(중구B-04,05 구역 재개발)에 따른 주거환경이 더욱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31번 국도, 북부순환고속도로를 통한 지역내 접근성이 용이하며 10개 노선의 버스노선이 운행하는 버스정류장이 위치하고 있다. 인근에는 양사초, 유곡중, 월평중, 함월고, 울산 중앙고 등이 있다.

한편, 한라는 지난해 김해 삼계두곡, 김해 북부 한라비발디를 성공적으로 분양 완료했다. 지난해 말 용인 역삼 지역주택아파트를 수주해 올해 하반기 일반 분양을 앞두고 있다. 한라 수주해 지난 5월초 분양한 부평역 한라비발디 트레비앙(부평 목련아파트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은 53가구 일반 분양 모집에 1만3351명이나 몰리며 평균 청약경쟁률 252대1를 기록하기도 했다.

㈜한라 관계자는 “그동안 합리적인 공사비와 우수한 사업 조건을 내놓으며 조합아파트·재개발·재건축 시장에서 신뢰를 얻고 있다. 울산 우정동 지역주택조합에서 보내주신 믿음과 신뢰에 대해 성실 시공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