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제네시스 GV80 디젤, 간헐적 진동 잡았다… 19일 출고 재개

제네시스 GV80 디젤, 간헐적 진동 잡았다… 19일 출고 재개

기사승인 2020. 08. 14. 16: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40601010004585
제네시스 GV80 주행모습. /제공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제네시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 디젤 모델의 출고를 19일부터 재개한다. 일부 차량에서 발생한 간헐적 진동 현상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조치한다는 방침이다.

14일 현대차는 제네시스 고객들에게 보낸 공지문에서 “기존 안내해드린 GV80 디젤 모델 일부 차량의 진동 현상에 대해, 제네시스는 유효성 검증을 완료하고 조치 방안을 마련했다”고 했다. 이어 “GV80 디젤 모델에 대해 ‘변속 제어 로직 업그레이드’ 조치를 해드릴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추후 고객 안내문을 통해 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현대차는 “앞으로도 제네시스는 단 하나의 문제라도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책임감 있는 자세로고객님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 드리며, 더 나은 품질과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지난 6월 11일까지 출고된 GV80 디젤 모델 전 차량을 대상으로 엔진 주요 부품에 대해 보증기간을 기존 ‘5년 혹은 10만km’에서 ‘10년 혹은 20만km’로 연장 한 바 있다.

GV80은 국내 첫 프리미엄 SUV라는 관심 속에 5월까지 판매량이 1만3279대에 달했고 대기물량만해도 1만대를 넘어섰다. 해외에서도 GV80에 대한 호평이 이어진 상황에서 내수시장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