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통령·민주당 지지도 동반 상승…리얼미터 “추미애-윤석열 갈등 표출 결과”

대통령·민주당 지지도 동반 상승…리얼미터 “추미애-윤석열 갈등 표출 결과”

기사승인 2020. 10. 29. 1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image03-6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지지도가 동반 상승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9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26일부터 사흘간 전국 유권자 151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민주당의 지지도는 전주보다 1.6%p 오른 36.7%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광주·전라(6.6%p), 부산·울산·경남(6.2%p) 등에서 상승했고, 70대 이상(11.6%p)과 이념성향 ‘잘모름’(13.4%p) 등에서 눈에 띄게 올랐다.

국민의힘은 전주보다 0.3%p 오른 27.6%의 지지도를 보였으며, 특히 대구·경북(5.0%p), 60대(5.7%p), 무직(4.8%p) 등에서 올랐다. 여야간 지지도 격차는 9.1%p로, 2주 연속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2.5%p) 밖을 유지했다.

리얼미터는 “국감 종합 평가의 성격으로, 특히 국감에서의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갈등 표출에 대한 평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image01-8
한편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은 전주보다 2.0%p 오른 47.6%로 나타났으며, 부정평가는 1.3%p 하락한 48.3%였다.

부산·울산·경남(5.9%p), 남성(4.7%p), 70대이상(9.6%p) 등에서 긍정평가가 상승했고, 대구·경북(7.2%p), 서울(3.2%p), 30대(7.0%p) 등에서는 부정평가가 늘어났다.

긍정평가와 부정평가 간 차이는 0.7%p로, 지난 9월1주 이후 최소 격차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