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삼 의원, 경기도의회 산업단지 활성화 포럼 중간보고회 개최

기사승인 2021. 07. 23. 17: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현삼 의원,산업단지 활성화 포럼 중간보고회 개최
연구단체 ‘경기도의회 산업단지 활성화 포럼’이 ‘경기도 북동부 지역 산업단지 발전을 위한 정책연구’에 대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23일 줌으로 개최했다./제공 = 경기도의회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의회 연구단체 ‘경기도의회 산업단지 활성화 포럼’(회장 김현삼 의원)은 ‘경기도 북동부 지역 산업단지 발전을 위한 정책연구’에 대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23일 개최했다.

당초 현장방문을 통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려고 계획했던 보고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으로 비대면 영상회의 줌 방식으로 진행해 보다 안전한 방법으로 보고를 받았다.

이날 중간보고회에는 회장인 김현삼 의원을 비롯, 강태형, 김영해, 김종배, 김종찬, 성준모, 손희정, 정승현 의원 등 포럼 회원과 책임연구원인 서영대학교 조헌진, 박민용, 봉필준 교수, 경기도 산업정책과 송은실 과장, 권중영 산업단지 관리팀장,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전병선 이사, 경기연구원 조성택 박사 등이 참석했다.

조헌진 교수 등은 현행 경기도 산업단지 개발은 지역적·공간적으로 편중돼 그동안 경기 남서부지역에 편중 또는 집중돼 있고, 북동부지역의 여러 규제와 불리한 입지적 여건으로 인한 사업성 부족이 문제이기에 과도한 규제를 완화해 기업체의 수요 증대에 노력하고, 북동부 지역에 적합한 산업유치와 근로환경 개선 등으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다고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연구회 회장인 김현삼 의원은 “내년에 선거로 인해 점차 북부지역의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고, 우리 연구가 그만큼 선거의 과정에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되리라 본다”고 말하고 “중소기업은 인력 부족으로, 구직 희망자는 일자리 부족으로 어려워하는 때에 본 의원이 발의해 통과된 ‘경기도 기업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도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었다. 앞으로 북부 지역 경기도민의 삶의 질 향상에 우리 연구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연구진을 독려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