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설 지나면 고추장·된장 가격도 오른다

설 지나면 고추장·된장 가격도 오른다

기사승인 2022. 01. 18. 08: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030801000819100044451
설 명절 이후 고추장, 된장 등 장류도 가격 인상에 합류한다.

18일 식품업계에 따르면 CJ제일제당은 오는 2월 3일부터 고추장, 된장, 쌈장 가격을 평균 9% 인상한다.

대표적으로 ‘태양초골드고추장 1㎏’의 가격은 9.4% 올라 1만7500원, ‘태양초골드고추장 200g’은 7.9% 올라 3400원으로 조정될 예정이다.

대상 역시 다음달 7일부터 장류 제품의 가격을 평균 11.3% 인상한다.

앞서 이달 들어 스타벅스와 동서가 커피 가격을 인상한 바 있다. 지난해에는 라면값과 우유값 등이 인상돼 소비자 식탁에 오르는 먹거리는 대부분 가격이 오른 셈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