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남양유업, 공정거래위원회 ‘대리점 동행기업’ 선정…“상생·협력, 최고의 가치”

남양유업, 공정거래위원회 ‘대리점 동행기업’ 선정…“상생·협력, 최고의 가치”

기사승인 2023. 12. 01. 09: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난달 30일 '2023년도 대리점 동행기업 선정식' 참여
공정거래 관련 사규 제정, 표준대리점 거래약정서 체결 등 발표
IMG_191734
남양유업, 공정위 '대리점 동행기업' 선정. 왼쪽은 김승언 남양유업 대표, 오른쪽은 조홍선 공정거래위원회 부위원장. /남양유업
남양유업은 공정거래위원회가 주관하는 '대리점 동행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2021년 도입된 '대리점 동행기업' 제도는 최근 1년간 대리점범 위반이 없고 표준계약서를 사용하는 등 필수요건을 충족하며, 장기 계약, 인테리어 비용 지원, 금융·자금 지원 제도 운영과 같은 일부 요건을 수행한 기업을 대상으로 선발한다.

남양유업은 지난달 30일 서울시 중구 한국공정거래조정원 8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3년도 대리점 동행기업 선정식'에 참여해 공정거래 관련 사규 제정, 표준대리점 거래약정서 체결, 영업활동 지원 및 각종 복지, 포상 등 상생 협력 제도를 발표했다.

이와 같은 대리점 단체 운영 지원과 함께 11년간 분기마다 진행한 정기 상생회의 등 대리점의 고민과 불편사항을 상시 청취하고 해결에 노력한 사례도 있었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2013년부터 상생과 협력을 최고의 가치로 여긴 임직원들과 대리점주 여러분에게 감사를 표한다"며 "10년의 노력에 그치지 않고 100년을 바라보며 대리점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